제주시는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지원을 확대한다고 21일 밝혔다.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대상은 만 65세 이상의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기초연금 수급자 중 신체·인지기능 저하 등으로 정기적 안전 확인과 일상생활

지원 등 돌봄이 필요한 노인 등이다.

 

신청은 본인이나 대리인이 주소지 읍·면사무소, 동주민센터를 방문하면 된다.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사업의 경우 노인인구, 이동거리 등을 감안해 권역별로

수행기관 6곳에서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단순 안부확인 서비스 외에 대상자의 욕구와 상태에 따라 가사지원, 이동지원 등

다양한 맞춤형 서비스는 물론 은둔·우울형 어르신에게는 개별 맞춤형 상담과

집단활동 제공 등 특화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올해 1월말 기준 제주시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대상자는 4550명으로 집계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