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뉴스

HOME > 어울림마당 > 제주 뉴스
제주시 현직해녀 2241명…70세 이상 57%
글쓴이 : 관리자 (2020-02-13) HIT : 149

제주시 현직해녀 2241명…70세 이상 57%

안전한 조업환경 조성 70억 투자


 

소라 채취하는 해녀(사진=연합뉴스)

제주시지역에서 물질작업을 하는 현직해녀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제주시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제주시지역 어촌계 소속 현직해녀는

2241명으로 2018년 2269명보다 28명 감소했다.

지난해 신규해녀 36명이 가입하고 조업을 중단했던 34명이 현직에 복귀했으나

만 80세 이상 고령해녀 76명이 은퇴하고 사고와 고령으로 22명이 사망하면서

해녀수가 줄어든 것으로 파악됐다.

 

제주시지역 현직해녀 연령은 30대 9명(0.4%), 40대 29명(1.3%), 50대 226명(10.1%), 60대 692명(30.9%), 70대 868명(38.7%), 80대 이상 417명(18.6%)이다.

70대 이상 고령해녀가 1285명으로 전체의 57.3%를 차지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제주시 관계자는 “이번 해녀현황 조사 결과를 토대로 고령해녀들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교육을 강화할 것”이라며 “안전한 조업환경 조성을 위해

 23개 사업에 70억4800만원을 조기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일장신문 콜센터

제주시 064)748-5151 서귀포 064)763-5101

평일 AM09:00 ~ PM07:00 / 공휴일 AM09:00 ~ PM04:00 / 토요일, 일요일 휴무

입금계좌안내

제주시 | 농협 961-01-042770 / 제주 03-01-050676 / 국민 703-25-0002-878 (예금주 : 오일장신문(주))
서귀포 | 농협 302-1040-4166-61 / 제주 21-02-247957 (예금주 : 김형규)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찾아오시는길

오일장신문(주)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과원북 4길 93 오일빌딩 6F | 064-748-5151(Fax:064-747-3304) | 사업자등록번호: 616-81-08349 | 통신판매업신고:제2019-제주연동-0026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제주 제2019-01호 | 대표자:고부남 | 인터넷담당:강성범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