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뉴스

HOME > 어울림마당 > 제주 뉴스
지난해 제주 집값 상승세 둔화됐지만 구매부담 여전
글쓴이 : 관리자 (2018-01-03) HIT : 358

주택매매가격 상승률 제주 1.66% 전년 4.63%보다 크게 떨어져
 전국 1.48% 상회 주택가 2억7308만원 지방보다 8500만원 비싸

 

2016년 천정부지로 치솟았던 제주지역 주택매매가격이 지난해에는 오름세가 크게 둔화됐다. 하지만 집값 상승률은 전국과 비교해 높은 것으로 조사되는 등 여전히 도민들의 주택구매부담은 큰 상황이다.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해 도내 주택매매가격은 1.66% 올라 2016년 4.63%와 비교해 상승세가 둔화됐다.

2016년 제주지역 주택매매가격이 전국 평균(0.71%)과 비교해 6배 이상 치솟은 것과 비교하면 지난해에는 다소 진정세로 돌아선 것이다.

하지만 지난해에도 제주지역 주택시장이 미분양아파트 증가와 주택매매거래량 감소, 과잉공급 등에도 불구 상승세는 유지되면서 전국평균 1.48%보다 높았다.

또한 2015년 제주지역 주택매매가격 상승률 1.38%보다 상회하는 등 평년보다 높은 수치를 유지했다.

이처럼 도내 주택매매가격 상승세가 이어지면서 제주지역 평균주택가격은 2억7308만원으로 전국(2억7898만원)의 97.8%까지 근접했으며, 서울과 수도권을 제외한 지방(1억8804만원)보다 8504만원보다 비쌌다.

도내 주택가격은 서울(5억4915만원)과 경기(2억9407만원) 등 수도권과 행정신도시인 세종(2억8369만원)에 이어 네 번째로 비쌌으며, 부산(2억4940만원)과 대구(2억5932만원), 인천(2억1451만원), 울산(2억5452만원) 등 대도시보다 높게 형성됐다.  

한편 지난해 제주지역 전세가격 상승률은 0.11%로 전년 1.88%보다 크게 하락했으며, 전국평균(0.63%)보다 낮았다.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일장신문 콜센터

제주시 064)748-5151 서귀포 064)763-5101

평일 AM09:00 ~ PM07:00 / 공휴일 AM09:00 ~ PM04:00 / 토요일, 일요일 휴무

입금계좌안내

제주시 | 농협 961-01-042770 / 제주 03-01-050676 / 국민 703-25-0002-878 (예금주 : 오일장신문(주))
서귀포 | 농협 302-1040-4166-61 / 제주 21-02-247957 (예금주 : 김형규)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찾아오시는길

오일장신문(주)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과원북 4길 93 오일빌딩 6F | 064-748-5151(Fax:064-747-3304) | 사업자등록번호: 616-81-08349 | 대표자:고부남 | 인터넷담당:강성범부장

서귀포오일장신문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동홍로97 (동홍동) | 064-763-5101 | FAX:064-732-1545 | 사업자등록번호: 391-07-00244 | 대표자:김형규 | 인터넷담당: 강은숙과장
COPYRIGHT (C)2015.JEJUALL.COM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