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뉴스

HOME > 어울림마당 > 제주 뉴스
제주 제2공항 도민설명회 파행…지역 주민 갈등 양상
글쓴이 : 관리자 (2019-02-15) HIT : 938

제주 제2공항 도민설명회 파행…지역 주민 갈등 양상

반대 주민 및 단체 등 "요식행위" 주장하며 저지
국토부 설명회 취소…주민들 "일방적 저지" 반발



제주 제2공항 입지선정 타당성 재조사 결과에 대한 도민설명회가 제2공항 반대

단체 등의 반대로 열리지 못했다.

이 과정에서 성산읍 지역 주민들이 반대측 주민과 단체가 일방적으로 설명회를

저지해 제2공항 건설과 관련한 내용을 듣고 판단할 기회를 차단했다고 반발하면서

주민 갈등 양상까지 보여 '민-민 갈등' 해소를 위한 대책마련이 요구되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14일 제2공항 예정지인 서귀포시 성산읍 성산일출봉 농협사무실에서 제주도민과 성산읍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제주 제2공항 입지선정 타당성 재조사 및 기본계획 도민설명회'를 개최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이날 공항 건설을 반대하는 주민과 반대 단체 등이 국토부 관계자들을

막아서면서 국토부는 설명회를 진행하지 못했다.

강원보 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집행위원장은 "국토부가 갑자기 설명회 일정을

발표하고 진행하는 것은 제2공항 건설 추진을 위한 요식행위"라고 주장했다.

권용복 국토부 항공정책실장은 "반대하는 주민도 있지만 찬성하는 주민 가운데

설명을 들으려는 주민도 있지 않겠냐"며 설명회 개최를 요구했지만 반대측의

저지로 설명회장에 들어가지 못했다.

특히 이날 설명회장을 찾았던 성산읍 주민들은 "주민이 아닌 외부 활동가들이

설명회를 저지하면서 제2공항과 관련한 내용을 들을 수 있는 기회를 차단했다"며

 "찬성 반대를 떠나 관심을 갖고 시간을 내서 설명회장을 찾은 주민들의 알권리를

보장해야지, 무슨 권한으로 설명회를 일방적으로 취소시키냐"며 반발했다.

 

이와 함께 제주 제2공항 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는 설명회 취소 직후 기자회견을

열고 "제주 제2공항에 대한 도민공론조사를 실시하자"며 "국토부가 떳떳하다면

지금이라도 공론조사의 장으로 나오길 요구한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제주민중연대와 제2공항반대범도민행동은 이날 오전 10시

제주도청 현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주 제2공항은 제주 미래를 개발이라는

이름으로 파괴하고 결국 파국으로 몰아갈 것"이라고 주장했다.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일장신문 콜센터

제주시 064)748-5151 서귀포 064)763-5101

평일 AM09:00 ~ PM07:00 / 공휴일 AM09:00 ~ PM04:00 / 토요일, 일요일 휴무

입금계좌안내

제주시 | 농협 961-01-042770 / 제주 03-01-050676 / 국민 703-25-0002-878 (예금주 : 오일장신문(주))
서귀포 | 농협 302-1040-4166-61 / 제주 21-02-247957 (예금주 : 김형규)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찾아오시는길

오일장신문(주)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과원북 4길 93 오일빌딩 6F | 064-748-5151(Fax:064-747-3304) | 사업자등록번호: 616-81-08349 | 통신판매업신고:제2019-제주연동-0026호 | 직업정보제공사업 신고번호: 제주 제2019-01호 | 대표자:고부남 | 인터넷담당:강성범부장